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그냥 기자협의보에 실린 기사를 보자.


 

이용식 문화일보 편집국장은 13일 신정아씨 누드사진 게재와 관련해 “이번 사건의 본질을 보여주는 상징적 증거라고 판단해 고심 끝에 게재했다”고 밝혔다.
이 국장은 이날 오후 본보 기자와 만나 “신씨가 본인의 사회적 진출이나 성장을 위해 영향력 있는 인사들에게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접근, 몸까지 동원해서 그 사람들을 이용한 것이 신씨 사건의 본질”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이 국장은 “신씨가 모든 수단을 동원했기 때문에 연루된 사람들이 신씨를 봐주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다.적극적으로 지지하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라면서 “최소한 포멀한 사진만, 기사도 팩트만 냈다”고 말했다.선정성 논란에 대해 이 국장은 “선정성 부분에 대해 비판의 소지가 있을 수 있다. 하지만 사건의 본질을 보여주고 공익 또는 국민 알권리에 기여한 것이 더 우선”이라고 말했다.그러면서 “선정성 논란에 휩쓸리지 않기 위해 지면에만 싣고 인터넷판과 PDF 파일로는 올리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사진을 입수한 경위에 대해 이 국장은 “믿을만하고 분명하다”고만 했다.이어 “또 다른 사진이 있고, 기사도 더 있지만 가급적 필요한 게 아니면 앞으로 자제하겠다”고 말했다.


'공익 또는 국민의 알권리' 그래 중요하다. 그런데 그것을 사진까지 보여주면서 할 필요가 있을까. 텍스트로도 충분하게 해결할 수 있다. 문화일보에는 사진을 안 보여주고도 텍스트로만 내용을 전달할 기자도 충분히 있을텐데 말이다. 꼭 그딴 보여줘야 그 사진에 빌붙어 '성로비'로 연결시켜 긁어야 하는가.

조중동도 재미있다. 뭐 더 이상 말할 꺼리도 아니지만, 중앙일보 디지털뉴스부의 이름으로 사진 스캔해 올려놓고는 일간스포츠 이름으로 문제가 된다고 비판한다. 조선일보는 자신들이 한 짓에 정당성을 부여하고픈지 "네티즌들이 화났다"는 말에 꼭 "공익 위한 보도랑 의견 팽팽"등의 사족을 붙힌다.

즉 자신들이 문화일보 스캔해 올린 작업에 일부 네티즌들은 옹호한다는 것이다. 그러다보니 조중동은 문화일보를 강하게 비판하지 못한다. 소속 다른 계열사 통해서 할때도 꼭 '공익'운운을 넣거나 약하다.

문화일보만 욕할 것이 아니다. 이를 이용해 놓고 책임은 다시 문화일보로 은근히 밀어넣는 이들도 한꺼번에 욕먹아야 한다.

- 아해소리 -


ps. 그나저나 문화일보는 다른 곳 기사 다 낼때까지 포털에 왜 기사를 안 내보냈을까....자신들 사이트 다운되는 것을 보고 싶었던 것일까. ㅋ. 왠지 계산이 깔린 듯 싶다.

신고
Posted by 아해소리


문화일보 사이트가 다운됐다. 전략인지는 몰라도 다른 언론들은 기사를 받아서 '문화일보에 따르면~'이라고 기사를 내보내고 있는데, 정작 문화일보는 신문이 나오는 순간까지도 기사를 쥐고 있다.

덕분에 문화일보 사이트는 사진을 보려는 네티즌때문에 다운됐다. 포털사이트 검색어에도 현재 꿋꿋이 한 자리 잡고 있다.

기사를 읽어봤다.

누드사진이 발견됐는데 전문가들에게 물어보니 단순한 누드라고 보기에는 힘들다고 말한다. 그러면서 한 미술계 인사의 멘트를 따서 '성로비 가능성'에 대해 제기했다. 처벌문제와는 별개로 사람들의 눈길을 잡아끌기에 충분했다.

여기서 제기하고픈 것 한두가지..

아무리 가렸다고 해도 꼭 사진을 공개했었야 했을까? 이해하기 힘들다. 단독 입수이기때문에 더더욱 그렇다. 텍스트로도 사실이 전달될 수 있는 것에 대해 뒷받침 차원이 아닌 '눈요기'차원에서 제공된 것 같아 씁쓸하다.

두번째는 이를 성로비로 연결시키는 것이다. '의혹' 혹은 '가능성'으로 처리됐지만, 이미 기사 자체는 성로비를 했다는 식으로 넘어가고 있다.

물론 기자가 기사를 만들때 추정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 적는 것은 문제가 아니다. 하지만 근거가 문제다. 누드 사진을 기반으로 한 성로비 추정이 과연 말이 될까싶다.

그냥 "누드사진이 문화계 유력인사의 집에서 발견되었는데 그 이유에 대해 의혹이 일고있다"는 등의 선에서 처리하면 안되었을까.

신정아를 옹호하는 것은 아니지만, 간혹 진실보다는 흥미 위주로 나아가는듯 싶어 안타깝다.

- 아해소리 -

신고
Posted by 아해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