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방향표지판이 고마운 이유는 길을 알려주어서.....


 방향표지판이 그다지 고맙지 않은 이유는 누구에게나 너무 친절해서....


 방향표지판이 썩 내키지 않는 이유는...........'내'가 가야할 길을 알려주지 않아서...


 그리고....


 어느 때는 혼란만 주어서.......한 길만 말해다오...



-아해소리-



대학로에서

신고

'기타의 기억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다.  (0) 2006.11.26
늦은 단풍과 맑은 물.  (0) 2006.11.26
늦은 가을의 사찰.  (0) 2006.11.26
아버지.  (2) 2006.11.25
어디로 가야할까.  (0) 2006.10.05
위험...그리고 추억.  (0) 2006.10.05
메콩강의 멋진 용오름과 그 외 용오름.  (0) 2006.09.06
이곳이 죽기전에 가봐야한다는 여행지 50곳~  (0) 2006.09.03
'레이크 하우스'와 '일마레' 모습.  (0) 2006.08.28
Posted by 아해소리